뉴스홈 > VISITING
2017년07월09일 20시5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지방 대리점 총판점 통한 전시회 마케팅 활발!
서울경향하우징페어, 광주건축박람회, 경남건축인테리어전시회 출품업체 ‘주목’


최근 연이어 개최된 각종 전시회에 연속적으로 출품함으로써 성공적인 전시회 마케팅 열풍을 일으키는 업체들이 있다. (주)시안의 에이스샤시 대리점 부경산업과 지방에 소재한 폴텍황사청정망 총판점 신영ENG, 알파칸시스템창호 대리점 등의 업체들이다. 주택설계시공업체 및 홈인테리어업체의 전시회 참가 증가도 눈에 띄는 현상이다.

제12회 광주KBC건축박람회
제12회 광주KBC건축박람회가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이 전시회에 가장 큰 규모로 참가한 (주)부경산업은 (주)시안의 PSA-195와 입면분할창을 비롯해 (주)이지폴딩의 폴딩도어, (주)씨앤월의 주름방충망, 알파칸의 시스템창호를 전면에 내세웠다. 이들 업체의 광주대리점인 (주)부경산업은 최근 광주 기존공장 인근에 제작공장을 마련해 시스템창호, 폴딩도어 등의 제작설비를 갖춘데 이어 이번 전시장에 취급품목을 전시함으로써 본격적이고 공격적인 영업 활성화를 알렸다.
이번 광주건축박람회는 건축자재를 비롯한 인테리어 및 하우징 브랜드가 대거 출품해 주택설계시공업체나 홈인테리어업체의 전시 참가가 증가한 일면을 보여주었다. 친환경 주택단지개발 전문업체 ‘더숲’은 담양군 대덕면 일원에 분양중인 30세대 전원주택단지를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신우건축, 쓰리디아이 등 3D 건축설계업체들의 참가비중도 주목됐다. 또 종합건자재 유통업체인 광남종합목재건재, 데코빌드의 전시출품기획도 돋보였다. 삼오산업은 미세방충망과 블라인드 내장형 창호로 관람객을 주목시켰다.  

2017 경남건축인테리어전시회
2017 경남건축인테리어전시회가 지난달 1일부터 4일까지 창원 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됐다. 이 전시회에는 창호를 비롯한 각종 건축자재를 비롯해 전원주택, 주택시공, 인테리어, 스마트홈과 관련한 전시기획이 눈길을 끌었다. 주요 창호업체로는 폴텍황사청정망, 알파칸시스템창호, 캐노픽스&홈픽스, 강호자재연동문 등의 업체가 출품했다.
폴텍의 지역 총판대리점 업체인 신영ENG를 통해 선보인 폴텍황사청정망은 황사와 미세먼지로 갈수록 심화되는 건강문제를 각종 인증획득과 시공사례로 검증된 실제 사례와 함께 소개해 주목을 받았다. 이 황사청정망은 160년 전통을 가진 유럽업체에서 만들어진 것으로 독일 베를린에 소재한 유럽알러지연구재단(ECARF)에서 모든 미세 꽃가루 입자에 대해 엄격한 실험을 통해 97~100% 걸러내는 기능에 대한 인증서를 발급받았다. 이 기관에서 엄격한 실험을 통해 최고등급 인증을 받았으며, 2년마다 매번 갱신을 받고 있다.    
각 지역대리점의 영업 및 홍보를 통해 국내에도 시공사례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 신영ENG 관계자는 “전시회나 기 설치고객의 입소문, 지인 등을 통해 소문이 퍼져 알음알음으로 시공되는 사례가 꾀 많아졌다”며 “미세먼지, 황사, 꽃가루를 막아줘 집안에 먼지가 많이 줄고 미도 안으로 들치지 않는다는 등의 효과를 들을 수 있어서 큰 보람을 느낀다”고 전했다.
신영ENG는 지난 22일~25일 부산벡스코에서 개최된 베이비페어에도 폴텍황사청정망으로 참가해 호응을 받았다.
한편, 경상남도는 동부 경남 대표도시인 창원, 진주 국제 혁신도시, 대규모 산업단지, 신도시, 귀농귀촌사업 등 다방면의 건축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시점에서 모던 스타일의 건축을 비롯 친환경 전원마을 주거단지, 한옥, 양옥, 황토집 등 다양한 스타일의 주택을 겨냥한 전시업체의 참가가 두드러졌다.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VISITING섹션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