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NEWS
2019년04월05일 10시4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KCC, ‘이동형 창호 전시장’으로 고객 집 앞까지 찾아간다
윙바디 카에 창호 및 유리 전시장 설치한 ‘이동형 창호 전시장’ 선보여 / 홈씨씨 이중창250 등 다양한 홈씨씨 창호 및 KCC 로이유리 전시 / 전라남도 광주를 시작으로 전국 아파트 단지 직접 방문하며 고객과 소통 행보

KCC(대표 정몽익)는 인테리어 전문 브랜드인 홈씨씨인테리어를 앞세워 직접 찾아가는 서비스를 통해 고객과의 접점을 넓히고자 ‘이동형 창호 전시장’을 운영하며 전국 아파트 방문에 나선다.
이를 위해 KCC는 적재함의 덮개를 들어올릴 수 있는 트럭인 일명 윙바디 카에 창호 및 유리 전시장을 설치한 이동형 창호 전시장을 마련했다. 지난 2월 개최된 국내 최대 규모 건축자재 및 인테리어 전문 전시회 ‘코리안빌드’에서 첫선을 보였다. 적재함 덮개가 마치 날개처럼 열리는 모양새에서 유래된 윙바디 카에 이동식 구경하는 집이란 콘셉트로 작은 창호 전시장을 만들어 전시회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바 있다.
이동형 창호 전시장에는 ▲우수한 내풍압과 단열 성능으로 확장 발코니에 적합한 ’홈씨씨 이중창250’ ▲에너지효율등급 1등급 수준의 ‘홈씨씨 프라임242’ ▲과학적 에너지 설계를 통해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홈씨씨 와이드빌 230’ ▲공틀부에 다양한 칼라의 목무늬 필름을 적용해 미려하고 세련된 실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홈씨씨 공틀일체형 중대형 미서기창 225’ ▲발코니 외창 적용이 가능한 ‘홈씨씨 뉴프라임 140’ 등 다양한 창호 제품들이 전시돼 있다.
또한 실물 창호 제품은 물론 단면도를 볼 수 있는 샘플 제품과 KCC가 직접 생산하고 KS인증을 받은 에너지 절약형 유리인 ‘로이유리(Low-E glass)’도 마련돼 있어, 열차단 성능 테스트기를 통해 KCC만의 우수한 유리 기술을 손쉽게 확인해 볼 수 있다.
KCC는 서울 수도권은 물론이고 전국 각 지역에서 고객들이 직접 창호 및 유리를 체험해 볼 수 있도록 전남 광주를 시작으로 전국의 아파트 등을 직접 방문해 이동형 창호 전시장을 선보이며 고객과 직접 소통에 나설 계획이다.
때문에 고객들은 시간을 들여 창호 전문 매장을 방문할 필요 없이 집 앞에서 KCC 고기능 창호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또한 이를 직접 체험해 보고자 하는 고객들의 신청을 받아 방문 전시도 진행할 계획이다
KCC 관계자는 “날씨가 따뜻해지는 봄철에는 개보수 및 리모델링의 증가로 창호 교체 니즈가 확대되고 있어, 이동형 창호 매장이 창호 제품을 보다 쉽고 편리하게 구매하는 트렌드를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이동형 창호 매장을 적극 활용해 대규모 건축·디자인 박람회나 주상복합아파트 밀집 지역을 찾아다니며 고객에게 창호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전국적으로 더욱 확대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NEWS섹션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