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NEWS
2019년05월10일 16시2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숨 쉬는 하우스, ‘집에 마스크를 씌운다?’
기존 창호를 교체하지 않고, 이중레일을 통해 미세먼지 차단 필터의 추가 설치를 통한 서비스 고객 후기 각광 받다



조달청 물품등록을 마치고, 직접 국내 직접 제조와 전국 시공 네트워크 구축

㈜숨 쉬는 하우스는 기존 창문형 미세먼지 차단 방진망 교체 방식에서 벗어나 고객 눈높이에 맞춰 자체 개발한 이중레일로 구매자들의 호응을 얻어 장점이 널리 부각되면서 2018년, 2019년에 ‘서울시 동대문구 가정형 어린이집 미세먼지 차단 시범설치’사업에 선정되어 참여하고 있다. 또한, 제품의 대량생산과 업그레이드 품질, 낮은가격, 빠른 시공등을 고려하여 공장 라인업을 구축하기 위하여 대규모 투자를 통해 올초 직접 생산공장 설립을 완료하였다고 말했다.

고객이 먼저 알아주는 숨 쉬는 하우스
한편, ㈜숨 쉬는 하우스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에 특별한 광고와 홍보없이 제품의 우수한 품질과 시공 서비스에 만족한 고객과 바이어들 입소문에 방송요청이 들어와 최근 SBS CNBC 성공의 정석 ‘꾼’에 방송을 타게 되면서, 생산시설이 연일 눈꼬 뜰 새 없이 돌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최근 몽골과 페루등 해외에서도 MOU 체결을 통한 러브콜로 수출의 물꼬가 트였다고 말했다.

숨 쉬는 하우스, 생각의 발상이 참신하다
섬유 및 필터 업계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포집율이나 공기 투과율의 적절한 배합이 실제 생활에서 사용하기 가장 이상적인 공기질을 만들 수 있다라는 말을 한다. ㈜숨 쉬는 하우스의 나노방진망은 공기투과도 45%~50%에 유지를 한다. 물리적(*나노섬유)방식과 정전기방식을 이용한 혼합형을 사용하면서 포집율이 90.8%까지 잡을 수 있다고 밝혔다. 이는 보건용마스크 KF80보다 놓은 포집율 성능을 갖고 있다.
㈜숨 쉬는 하우스 관계자에 따르면 “환기는 주로 외부에서 신선한 공기를 실내로 가져오는  행위라고 생각하는데, 요즘 현대 사회는 사실은 실내의 오염된공기를 외부로 내보내는 행위가 더 가깝다.”면서 “실제 미세먼지 관련 시장은 나날이 커지고, 고객의 니즈 또한 점점 강해질 것을 대비해 미세먼지 차단용 제품으로 지속적으로 다양한 제품군이 출시 예정이며, 현재 제품 출시 전 시제품 또한 만족스러운 아이템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고 말을 전했다. 이 회사에 문의하면 자세한 제품 및 사업 안내와 직접 방문견적은 전국 시,도 총판 및 제휴점이 있어서 언제나 무료 견적을 받아볼 수 있다. 
T.1522-5302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NEWS섹션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