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ISSUE
2021년04월20일 11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인테리어 건장재 1등 수혜품목 ‘중문’ 특판경쟁 가열되나


지난 2월 LG그룹의 분할 결정 이후, LG그룹(회장 구광모) 존속법인에서 신설지주로 분할된 LG하우시스(고문 구본준)가 오는 5월쯤 본격적인 출범을 앞두고 창호와 인테리어 조직을 한층 활성화하고 있어 주목된다.
이에 KCC, 현대L&C, 한샘, 에몬스, 리바트 등 창호 및 가구, 인테리어 리딩기업 전반에서도 인테리어사업 변화와 강화 움직임이 한층 빠르게 전개되고 있다.
특히 대규모 특판 건설시장을 주름잡고 있는 대기업들이 인테리어 건장재의 1등 수혜품목으로 성장해 온 ‘중문’의 아파트 특판 경쟁 움직임을 한층 가열차게 전개할 전망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각 지역별 생산거점 세워 지역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준비 갖춰 시판경쟁에서 
특판경쟁으로 확산되고 있는 중문의 성장세와 경쟁이 한층 가열될 전망
대규모 특판 건설시장서 경쟁력이 높은 인테리어 대기업체들은 인테리어 사업 강화를 통해 인테리어 건장재의 1등 수혜품목으로 성장해 온 ‘중문’을 대규모 건설현장에 공급하기 위해 한층 가열찬 공급움직임을 전개하고 있다. 
한 대기업체에서는 최근 중문을 제조하는 OEM 및 ODM 제조업체를 각 지역별로 다시 선정하여 거점화하는 한편, 중문제조설비를 새로 갖춘 신규제조공장을 세워 각 지역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준비를 하고 있다.
중문을 각 지역별로 거점화된 생산공장과 물류공급시스템을 통해 신축 아파트 건설현장을 비롯해 개보수, 리모델링, 재개발 재건축 건설현장에 이르기까지 모든 현장에 빠르게 공급할 채비를 서두르고 있는 것이다.
‘중문’ 특판영업을 위한 전문 마케팅 조직도 이미 구축된 상황이다.
업계 관계자는 대기업의 이러한 경영활동을 관찰하면서 “건설사의 입찰경쟁을 통해 시판경쟁에서 특판경쟁으로 확산되고 있는 중문의 성장세와 경쟁이 한층 가열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다만 중문이 실내도어처럼 설계도면에 필수적으로 투입되어야 할 자재(스펙자재)가 아니므로 지금까지 해 왔던 것처럼 입찰경쟁이나 공동구매, 개별구매활동으로 대부분의 수요가 발생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대기업의 경쟁력이 높은 대규모 재개발 재건축 시장의 경우는 (중문) 단품 직판 및 특판경쟁이 더욱 심화될 가능성이 더욱 높기 때문에 현재까지 해 왔던 공급방식과 또 다른 특판경쟁이 전개될 전망인 것이다.
중문의 대규모 특판시장 공급구도는 기존에는 중문제조기업에서 실내의장전문건설업체 등과 협업하여 수주물량을 대량으로 공급하거나, 전문건설업체가 수주한 건설물량을 특판을 전문으로 하는 중문시공업체가 턴키로 수주받아 중문생산기업과 조인하여 공급하는 형태의 유통구조였다. 또 중문제조기업들도 자체적으로 실내의장면허(실내건축전문건설면허) 등을 취득하거나 전문 시공기사를 교육 및 양성하여 특판 시공물량을 흡수함으로써 영업이익을 극대화했다.

신축아파트, 재건축 재개발, 인테리어 개·보수에 최적화된 인테리어 사업체계 구축
창호 전문매장 입간판 대신, 인테리어 전문매장 입간판으로 교체하는 작업 착수

한편, 코로나19 팬데믹 여파 속에서도 국내 창호 대기업의 공격적인 마케팅 행보가 한층 빠르게 전개되고 있다. 특히 인테리어 사업 활성화를 위해 경영조직의 재편성과 대리점이나 마케팅 협력업체, ODM, OEM협력업체 등을 정비하거나 전반적으로 재단장하는 모습이다. 최근 몇 년동안 지속 추진해 온 재건축 재개발, 개·보수, 인테리어 중심의 조직을 더욱 활성화된 조직으로 개편함으로써 성장전략의 큰 틀 안에서 경영전반을 빠르게 재정비해 가고 있다. 
전체적인 인테리어 사업체제로 재구성하여 여기에 핵심인력을 재배치함으로써 궁극적으로는 토털 인테리어 조직 강화를 추구하고자 하는 모습이다.
창호 대리점이나 마케팅 협력업체도 각 지역마다 완성창 제조 및 판매를 위한 시판대리점 및 협력업체와, 대규모 건설현장을 위한 특판대리점 및 협력업체로써 최소 전문화된 협력업체로 정예화 거점화하고, 여기에 전담 전문인력을 배치하여 관리 운용하고 있다.
그리고 희망(업)자에 한해 완성창 대리점과 전시장을 인테리어 대리점 및 전시장으로 변모시켜 본사의 인테리어 경영 비즈니스 기조에 부응하고 있다.
또한 기업의 신성장 동력과 그 방침에 걸맞게 창호를 위시한 인테리어 건장재 제품과 토털 인테리어 상품을 각 지역 시장 상권에 맞는 마케팅 전략으로 판매하기 위한 최적 모형으로 구축하고 있다. 이를위해 창호 완성창 전문매장의 입간판을 인테리어 전문매장의 입간판으로 교체하는 작업도 병행하고 있다.
기자이름없음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ISSUE섹션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