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체 ‘망입유리 스탠다드 중문’ 출시, 도어시장 진출

알루미늄 프레임으로 내구성 향상, 인체 무해한 도장기술, 망입유리 적용
뉴스일자: 2018년01월12일 16시43분



창호전문기업 윈체가 중문 제품을 출시하며 도어 시장에 진출, 본격적인 사업 다각화에 나섰다.
새롭게 선보인 윈체 ‘망입유리 스탠다드 중문’은 일반적으로 프레임에 활용하는 목재 대신 최고급 알루미늄을 사용해 내구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알루미늄 프레임을 지지할 수 있는 코어합판 문틀을 적용해 틀어짐을 방지했다. 인체에 무해한 IPC도장 기술을 적용해 물과 열, 스크래치 등의 오염에 강한 것은 물론 시간이 지나도 변색이나 변형이 없다. 또한 유리와 유리 사이에 철망을 넣은 ‘망입유리’를 적용해 파손 시에도 유리 조각과 가루가 날리지 않아 안전하다.
중문 하단이 오픈된 ‘스탠다드 타입’과 하단이 막혀 있는 ‘고시형 타입’, 도어와 옆쪽 벽면을 연결한 ‘ㄱ자 파티션 타입’ 3가지 종류로 구성되며, 색상은 다크그레이와 아이보리 2가지 중 선택 가능하다.
윈체 관계자는 “최근 창호를 교체하려는 고객 중 단열효과를 배가시키기 위해 중문을 함께 문의하는 사례가 늘고 있어 중문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중문 라인업 론칭을 통해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창호 제품군과의 시너지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윈체는 ‘망입유리 스탠다드 중문’ 출시를 기념해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상하부 연동레일 무료 업그레이드 이벤트를 진행한다. 2018년 1월 31일까지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은 기존 알루미늄 연동레일을 약 20만원 상당의 대리석 연동레일로 무료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ors21.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